도시빈민들을 위한 비상 식량

워싱턴 인근의 북버지니아와 메릴랜드 지역은 미국내에서도 매력적인 주거지역으로 유명하다. 깨끗하고 질서정연한 공공 서비스와 안전한 치안, 자녀들의 교육을 위해 공립학교에서 제공하는 교육 정책은 미 전국에서도 최고 수준을 유지한다. 모두가 풍요로움과 안락함 때문에 동경하고 부러워하는 이곳에도 춥고 그늘진 곳이 많이 있다. 풍요 속 빈곤이 있는 그곳에 소외 된  133,450명이 당장 끼니를 때울 식료품이 부족하여 고통을 당하고 있다.  약 70% 의 도시빈민들이  건강치 못하고, 그중 7%는 발육성장에 절대적인 영양소가 필요한 어린이들이 구호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.  

굿스푼 선교회를 비롯한 비영리 단체들이 무상으로 공급하는 식료품을 받아 생활하는 도시빈민들 중   48%는 고혈압, 당뇨 증세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. 저소득 노인 계층에서는 심장질환, 천식, 심장 기능 부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어 안타깝다. 또 도시빈민들의 어린이, 청소년 계층에서는 영양 결핍으로 인한 성장 장애를 갖고 있고, 복통, 두통, 감기, 중이염 및 다양한 병치레로 심신이 유약해 져있고, 건강 회복이 느리거나 극히 저조하다.

수도권에서  가난한 이웃들에게 무상으로 식료품을 지급하는 비영리 단체가 캐피털 에어리어 푸드 뱅크(CAFB: Capital Area Food Bank) 다. CAFB는 물이 가득한 저수지 같다. 오랫동안 우로가 내리지 않아 사방이 물이 없어 기갈을 당한 때 넘실거리는 물로 충일한 댐과 같다. 현재의 가난과 기근, 앞으로 닥쳐 올 가난과 기근때 가난한 이웃들과 핍절한 이웃들에게 생명과 직결되는 식료품을 무상으로 공급하여 저들의 생명을 보호하려고 세워진 단체가 CAFB다. 매년  미국 농무부 (USDA: United States Department of Agriculture) 에서 인증한 13.7백만 파운드의 야채들, 과일들, 그로서리들을 기증받아 기아 문제를 함께 해결하려고 세워진 비영리 단체들을 통해 무상으로 공급하고 있다.

CAFB 는 그동안 엄격한 자격 심사를 통해 444개의 비영리 단체들을 선별하였다. 발탁된 비영리 단체들로는, 굿스푼 선교회 같은 기독교 선교단체, 식표품 저장실(food pantries), 숩 키친, 쉘터, 노인 프로그램, 데이케어 센터들이다. CAFB 는 이들 비영리 협력 단체와 기아 문제 해결을 위한 전략적 대책을 수립한 후 아낌없이 수문을 열어 수백만 파운드의 식료품들이 빈곤지역 가난한 이웃들을 향해 흘러가게 했다. 지난해 동안  54만명에게 골고루 나누어져 저들을 먹였고 세울 수 있었다.

CAFB 는 기아 문제 해결 뿐만 아니라, 영양 부족, 당뇨병 개선과 만성적인 비만 문제에도 지대한 관심을 갖고 돕는다.

지난 5월에 굿스푼이 수령한 식료품이 수만 파운드가 넘는다. 카고 벤 가득히 실려 온 식료품들이 애난데일, 컬모, 알렉산드리아, 셜링턴 지역의 도시빈민들에게 생명수 처럼 흘러들어 갔다. 기근 때문에, 가뭄 때문에 배고프고 목말라했던 라티노 도시빈민들, 저소득 주민들, 연로하신 어르신들, 작은 개척교회 성도들, 그리고 길 거리에서 노숙하는 형제들에게 골고루 배분되었다.

함께 협력하고 사랑으로 나누면 기아 퇴치, 빈곤 퇴치, 이웃 사랑은 가능하다.

도시선교: 703-622-2559 / jeukkim@gmail.com